광복 72주년 광화문시민 광장음악회

박경권 리포터박군

Date2017.08.17 01:00

광복 72주년 광화문시민 광장음악회



2017.08.15. 20:00 광화문광장에서 광장음악회가 있었습니다.
주최 서울특별시, 주관 서울시립교향악단, 세종문화회관 에서 마련한 광복 72주년 광화문시민 광장음악회. 비가 세차게 내리는 가운데 연주자와 가수 그리고 시민의 어울림 한마당이 된 광장음악회 그날의 소식을 전합니다.


광복72주년 광화문시민 광장음악회 공연으로 인한 정류장 임시 폐쇄 안내판이 곳곳에 있었습니다. 광화문광장 주변 교통통제로 인하여 차들의 소음이 사라졌습니다.
곳곳에 안내판 설치, 이동식 공공화장실, 안내소가 설치되어 시민들의 편의를 도왔습니다.
특히 이날은 우천상황으로 인하여 우비를 공짜로 나눠주었습니다. 


공연 시작은 저녁 8시 였으며, 서울시장 및 시민참여로 인한 그 호응이 뜨거웠습니다.
광화문광장이 모처럼 즐거움의 열기로 흥분되었습니다.



공연은 안톤 강이 연주한 아리랑을 시작으로 바이올린 협주곡, 예악, 카발레니아 루스티카나 간주곡, 사물놀이와 관현악의 협주, 교향곡 등 다양한 연주공연으로 이뤄졌습니다.
특히 공연 말미에는 대중가수와 협연도 있어 대중들의 호응을 제대로 이끌어 냈습니다.



준비가 끝나고 저녁 8시가 되자 공연이 시작되었습니다.
공연의 시작은 안톤 강 아리랑 비올라 연주로 시작되었습니다. 광복 72주년을 맞이하여 들리는 아리랑이 참 아련하였습니다.
특히 비가 내리는 가운데, 모든 시민들이 광화문광장에 모여 아리랑을 듣는 모습은 참으로 감동적이었습니다.



다음으로 태극기가 등장하고 무대 앞에서 펼쳐진 태극기는 공연의 시작과 동시에 광복 72주년의 의미와 뜻을 알리듯 모두에게 보여졌습니다.
태극기 만큼 마음을 뜨겁게 하는 것이 또 있을까 싶을만큼 감동적인 퍼포먼스였습니다.
태극기가 퇴장한 뒤 최수열 지휘자와 서울시립교향악단의 공연이 시작되었고, 모두가 한마음으로 즐겼습니다.


비올라, 바이올린, 사물놀이패와 협연등 다양한 음색으로 시민들을 매료시켰으며, 안톤 강, 최예은, 사물광대등의 공연은 참으로 인상적으로 남았습니다.
또한 우리가 익히 잘 알고 있는 대중가수의 노래는 시민들을 즐겁게 하였으며, 모두를 조율하였습니다. 


광복 72주년 광화문시민 광장음악회.

시민모두 하나되는 멋진 공연이었습니다. 비가 세차게 내림에도 불구하고 모두가 한마음으로 광화문광장 그곳에서 멋지게 함께하였습니다.

매년 뜻있는 광복절 음악회를 개최한 서울시립교향악단. 내년에도 좋은 공연으로 우리와 만났으면 합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Creative Commons 저작자 표시 비영리 사용 변경금지